• 만경관
  • 삼영필름
  • 찾아오시는길
설문조사 투표

CINEMA POLL

1월 3주차 가장 보고 싶은 영화는?
  • 메이즈 러너:데스 큐어
  • 그것만이 내 세상
  • 다키스트 아워
  • 돌아와요 부산항애(愛)
  • 리틀 뱀파이어
투표하기결과보기

삼영필림

극장삼영필림
비처럼 음악처럼

비처럼 음악처럼 Like Music, Like Rain, 1992

감독
안재석

각본
정정희

제작
강대진

장르
드라마, 전기

시간
128분

출연
김형철, 심혜진, 독고영재, 조상구, 정낙희, 맹지열, 이기쁨, 최우석 외

촬영
서정민

조명
김진도

편집
박곡지

음악
엄인호(신촌 Blues)


수상
1992년 좋은영화

스틸컷

시놉시스

사랑의 아픔이나 이별의 절망, 외로움 등을 노래를 통해서 절규하는 가수 현식은 레코드와 라이브 무대를 통해서만 팬들과 만나는 언더그라운드 가수이다. 프리랜서인 사진작가 인경이 무대에서 열창하는 현식을 카메라에 담게 되면서 두 사람은 사랑하는 사이가 된다. 현식은 인경을 통해 가수로서 느끼는 고독감이나 무대에서의 외로움을 잊게되지만, 인경은 현식에게 점점 혼란을 느끼며 갑작스런 청혼을 피해 일본으로 떠난다. 인경이 떠난 후 현식의 외로움은 더욱 커지고 공허를 술로 달래며 환각 상태로 노래를 부르기도 하고, 신경질적인 성격으로 변한다. 결국 현식은 다른 여자와 결혼한다. 그러나 새롭게 살아보기 위해 한 결혼생활이었지만 그는 마약상용 혐의로 구속되어 부인과 이혼하고 만다. 출감 후 재기 콘서트의 성공으로 정상의 자리에 올라서지만 절망적인 폭음은 계속된다. 죽음을 예감한 현식은 마지막 녹음을 위해 각혈을 하면서까지 마이크 앞에 서지만 절망, 좌절, 사랑, 이별, 죽음까지도 그의 삶은 노래로 만 남게 된다.